어떤 마음의 몸체  Body of some mind

plywood, lumber, rubber, paper, drawings, Arduino-dased device, motor
variable installation

2017

  내가 느끼는 감정과 생각들은 온전한 나의 것이라기 보다, 출처가 명확하지 않는 외부에서부터 불현듯 찾아와 진화를 거듭하는, 미지의 것과 같이 느껴진다. 계속해서 변화를 겪기에 뚜렷한 정의내리기 어려운 마음의 상태를 위한 몸체를 만들고자 했다. 사소하고 기본적인 재료의 물질성이 보다 선명해지는 움직임을 더하여, 스쳐지나갈 수 있을 법한 마음들이 머무를 수 있게 한다.

  I recognize all of the emotions and thoughts I feel are not completely mine, rather they are more like somethings unknown that suddenly come from somewhere outside and continue evolving. I try to create a body for a state of this mind that is difficult to define clearly since it constantly undergoes change. By using trivial and basic materials and adding a movement that makes the materiality more intense, it holds some minds that easy to pass unnoticed.

Text(Korean)

Show more
  • 회색 인스 타 그램 아이콘
  • 회색 페이스 북 아이콘

© 2017 by YENA PARK